다잇소


[전체보기] 이주의 해외축구 정리

2018.02.12
 

 

 

 

 

laliga

1. 라리가

우선 라리가 그중에서도 레알 먼저..

 

레알이 귀신같이 챔피언스리그 16강전에 폼을 회복 하고 있습니다.

 

real

 

 

레알 마드리드는 레알 소시아데드를 맞아서 5-2로 대승을 거뒀습니다

 

그중에서도 우리형이자 호우로 불리는 호날두가

 

스크린샷 2018-02-12 21.31.03

 

 

무려 호트트릭을 했습니다.

 

우리 호우형 요새 못한다고 여러 축구 커뮤니티에서 뭇매를 맞았는데요

 

스크린샷 2018-02-12 21.32.35

 

 

28경기 출장 23골 5어시 평점 7.88  인걸 보고 어랍쇼?

 

드는 생각은 잘하잖아? 라고 생각하시겠지만….

 

이 분은 현재 기복이 좀 있으셔서… 물론 상승세의 폼을 가지고 있는건 맞습니다.

 

개인적으로는 귀신같이 폼을 끌어올려서  PSG와의 감독 경질 단두대 매치를 재밌게 해줬으면 합니다.

 

 

그외 바르샤는 비겼고… 그래도 바르샤가 우승할 확률은 EPL에서 맨시티가 우승할 확률과 비슷해서

별의미 없어 보입니다.

 

번외로 이강인 선수가 1군 선수들과 같이 훈련을 했다는 소식입니다.

 

 



 

만 16세의 이강인이 1군 훈련이면 유망주에서 벗어난 느낌입니다.

앞으로 좋은 모습을 보여주길 바랍니다.

 

2. 분데스리가

 

스크린샷 2018-02-12 21.35.14

 

 

세기의 대결까진 아니더라도 그나마 바이언을 막을 수 있는 팀중 하나인 샬케도 바이언을 만나서 2:1로 아쉽게 패했습니다.

 

스크린샷 2018-02-12 21.37.18

 

보시면 아시겠지만 이미 뭐 바이언이 우승 했다고 봐도 무방하고

 

바이언은 로베리(리베리와 로벤) 의 대체자로 도르트문트의 퓰리시치와 레버쿠젠의 레온 베일리를 낙점했다는 뉴스가 들리면서 또 다시 자국 리그 선수를 뺴가는듯해서 욕을 먹고 있습니다.

 

(Bayerns Flügel: Bailey, Pulisic – oder ein internationaler Top-Mann?)

http://www.kicker.de/news/fussball/bundesliga/wechselboerse/2017-18/1/tm-news–22022-8760-.html

 

그 다음 경기는 제가 좋아하는 도르트문트 소식입니다.

 

기나긴 부상에서 회복한 마르코 로이스가 돌아왔습니다.

 

제가 좋아하는 유형인데다가 잘생기기 까지 해서

 

reus

 

 

국대승선_혹은_월드컵만되면_부상당하는_불운한_선수

 

뢰브가 그를 데려올려고 많은 노력을 해서 겨우 데려왔는데 국대 올라갈려고 할때마다 부상의 요정이 다가오는 불운한 선수입니다.

 

이번 월드컵에도 부상만 아니면 뢰브 감독은 로이스를 픽할겁니다.

 

 

어쨋든 한수 아래라 평가받는 함부르크를 상대로 2:0으로 이겼습니다.

 

누가 골을 넣었냐구요?

 

ba

 

첼시에선 쩌리 취급 당하던 바츄아이가 2경기 연속 골을 넣었습니다.

 

만약 이 기세로 후반기를 마무리한다면..첼시의 콘테감독이 바츄아이를 쓸줄 모르는것이 아닌가합니다.

 

 

3.  EPL

 

스크린샷 2018-02-12 21.53.07

 

 

관심을 모았던 북런던 더비인 토트넘 vs 아스날은 토트넘의 신승으로 끝났습니다.

 

전 경기에서 미키타리안 + 오바메양 효과를 톡톡히 누렸던 아스날은 기대를 한껏 모았지만

 

이 경기를 미끄러짐으로써…. 챔스 진입 적신호가 켜졌습니다.

 

스완지 vs 번리에서는 기성용이 2경기 연속으로 팀을 구해냈습니다.

 

s2

 

고비일거 같았던 레스터 시티전 어시스트

 

 

s3

 

또다른 고비였던 번리전 결승골

 

이로써 스완지는 자체 박싱데이를 이겨내고

 

s1

 

 

최근 경기 4승 2무라는 놀라운 성적을 거두면서

 

dtd

 

강등권을 가까스로 벗어났습니다.

 

앞으로도 이런 활약 보여주면서 그 기세를 월드컵까지 가져갔으면 합니다.

 

 

 

 

 

 

 

그외 맨시티는 레스터를 맞아서 전반 1-1로 마쳤다가 아구에로 원맨쇼 4골로 5-1 대승을 거뒀습니다.

 

하지만 돈을 비슷하게 쓴 맨유는 한수 아래의 뉴캐슬을 맞아서 패배하면서

 

우승과는 한층 거리가 더 멀어졌습니다.

 

 

리버풀은 난적이였던 소튼을 맞아서 살라와 피르미누의 골로 2-0 가볍게 승리를 거뒀습니다.

 

 

 

끝으로 번리전 결승골 넣은 후 스완지  tv에서 인터뷰를 하는 기성용 선수 영상으로 마무리 하겠습니다.

 

설정된 프로필 사진이 없습니다.
| Wise리더
관심분야

카테고리 레이어 닫기